[詩 한 편] 돌탑
[詩 한 편] 돌탑
  • 당진신문
  • 승인 2022.09.26 09:43
  • 호수 1427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시인 방순미
시인 방순미 ⓒ당진신문
시인 방순미 ⓒ당진신문

[당진신문] 숲길에서 만난 돌탑
맨 꼭대기 아찔하게 올려놓은 
자그마한 돌멩이 바라보다
한 생각

그게 왜 나라고 느꼈는지 몰라

돌탑을 쌓듯
어머니어머니어머니가 계셨고 
다시
딸딸딸로
이어지는 길로 보이는 거야


약력

당진 출생. 2010년 『심상』 시부문 등단. 시집 『매화꽃 펴야 오것다』 『가슴으로 사는 나무』 산문집: 『백두대간, 네가 있어 황홀하다』 (사)한국시인협회원. 당진시인협회원 외 다수 활동